:::::★ 모 래 성 ★:::::
   

 
 
   
 

▶▷▶  자 유 게 시 판  ◀◁◀ 

이 름
santana 2018-08-29 14:14:07
제 목 여자로 살래

 

여자로 살래
                                    신연아

잘난 모습 남기고 떠나면 뭘 해
내게 남긴 것은 하나 없는데
미련 없이
날 두고 떠나가는 그대를
가지마 가지마
붙잡지도 못했는데

각자 인생이 바빠서 외면했나 봐
알아도 모른 척 돌아섰나 봐
멋진 남자,
딱 한사람이면 난 좋은데
그리워할수록
더 짙어져 가는 그대

가녀린 내 맘을
빨갛게 물들인 그대가
또 다시 내 맘을 흔들어
이대로 날 맡기고 싶어
헝클어진
기억 속에 묻고 다 지우고
이 눈물은 잠시 잊고
난 여자로 살래

원하는 것 다하고 살고 싶다고
사랑은 나이가 필요 없다고
나쁜 남자,
모두 다 소용없다고 해도
그리워할수록
더 깊어져 가는 그대

가녀린 내 맘을
빨갛게 물들인 그대가
또 다시 내 맘을 흔들어
이대로 날 맡기고 싶어
헝클어진
기억 속에 묻고 다 지우고
이 눈물은 잠시 잊고
난 여자로 살래

바라고 바라던
따스한 그대의 손길이
또 다시 그리워 그리워
이대로 날 맡기고 싶어
그날처럼
한 여자로 기댈 수 있다면
내 눈물은 잠시 잊고
난 여자로 살래

딱 한사람 그대 곁에
난 여자로 살래


.

No. 이름
제목
날짜 조회
790 santana
 말기암 환자 강아지 구충제로 극적 완치
2019/09/22 22
789 santana
 [의학자문위원이 쓰는 건강 노트] 치주질환 예...
2019/09/22 24
788 santana
 8년전의 예언
2019/09/10 36
787 santana
 일본 수산물 국민청원 동참해주세요
2019/07/28 35
786 santana
 개물성물
2019/06/17 42
785 santana
 휴대폰 잃으면 찾는방법
2019/05/15 47
784 santana
 장윤정 김해 가야축제 공연
2019/04/20 56
783 santana
 고속도로 사고시 무료 견인 서비스
2019/02/05 68
782 santana
 길은 잃어도. 사람은 잃지마라
2019/01/24 75
781 santana
 심심할때,,,,
2019/01/02 60
780 santana
 사람 몸에서 가장 중요한 근육
2018/11/18 100
779 santana
 가징 받고싶은 상
2018/11/07 43
778 santana
 가난의 이자
2018/10/02 68
santana
 여자로 살래
2018/08/29 118
776 santana
 Sun of Jamaica
2018/07/05 65
775 santana
 제주도 소년 " 오연준"
2018/05/15 83
774 santana
 너는 칼우에 춤추는 자로다
2018/04/06 100
773 santana
 백김치 담그는방법! 고깃집 백김치 레시피
2017/12/12 71
772 santana
 비와 당신
2017/12/12 77
771 santana
 어느 산 입구에 이렇게 써 있다
2017/12/12 127
1 [2][3][4][5][6][7][8][9][10]..[40] 다음》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