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 래 성 ★:::::
   

 
 
   

▶▷▶  (구)자 유 게 시 판  ◀◁◀ 


이 름
danbi 2005-01-12 09:47:55
제 목 차한잔에 추억을 타서




    * 차한잔에 추억을 타서 *


                                
    차 한잔에 마음실어 향기고운 차 한 잔에
    추억을 타서 그대와 함께 마시고 싶다

    아직 향기 가시지 않은 은은함이어도 좋고
    갈색 빛깔로 물든 쓸쓸한 빛깔도 좋을
    사랑하는 그대와 함께라면~

    저물어 가는 석양을 함께 바라볼 수 있는
    가슴 속에 풍경화 하나 그대와 함께 그리고 싶다.

    차 한잔에 추억을 타서 마실 수 있는
    사람이 그대였으면 좋겠다

    맑은 아픔이 흐르는 잊혀진 시냇물의
    이야기여도 좋고 지난날 아련한 그림자 밟으며
    함께 옛이야기 나누어도 좋을 사람이 그대였으면 좋겠다

    새 하얀 백설위에 그리움을 낙서하며
    옛 이야길 들어 줄 사람이 그대였으면 좋겠다

    그리하여 내 영혼의 그림자 씻어
    그 씁쓸한 뒷 모습을 씻어 저물어 가는 석양에 묻혀
    밝은 미소 한자락을 그대와 함께 피우고 싶다~


    -좋은글 中에서 -



    상큼함이 좋고 날씨는 춥지만
    기분좋은 아침입니다.
    고운님!!!
    언제나 건강하시고 행복하시어요.


    단♡비



  
danbi
산타님 다행히도 올드팝이나 경음악은 올려도 된다구 하네여 코멘트삭제 (2005/01/12)
santana
단비님~~ 듣던중 반가운 소식이군요
조금 전에 소리바다 무죄라는 뉴스를 보고 좋은소식이 있으려나 했더니만,,,,
그런데 소리바다로 공유하는 것은 유죄랍니다
올드팝이나 경음악만이라도 충분하지여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2005/01/12)
No. C 이름
제목
날짜 조회
공지 santana
 제로보드 게시판에 글 올리실때 도움이 되었으면 합...
2004/04/28 1165
655 강수현
 울님들 모두............ 꼭!!
2005/02/03 2119
654 santana
 사랑에 관한 99가지 낙서
2005/01/15 2724
653 danbi
 고운글도 고운 영상도
2005/01/15 2204
652 santana
 사랑의 힘이 `수렁에 빠진 전 남편 구했다'
2005/01/14 2463
651 santana
 눈에 보이는게 다가 아니라네
2005/01/12 2167
danbi
 차한잔에 추억을 타서 [2]
2005/01/12 898
649 danbi
 겨울여행 [2]
2005/01/11 819
648 백솔이
 사랑이란/백솔이
2005/01/11 766
647 santana
 공중전화 공짜로 사용하는 법!!!
2005/01/10 1033
646 danbi
 향기로운 마음
2005/01/10 767
645 suny
 장미꽃송이 숫자의 의미...
2005/01/08 1016
644 danbi
 보고픈 님
2005/01/08 731
643 danbi
 마음으로 하는 일곱 가지 보시
2005/01/07 946
642 santana
 음악 저작권볍 시행
2005/01/06 868
641 suny
 행복이란?
2005/01/06 753
640 santana
 신용불량자가 170억대 돈방석에
2005/01/05 1052
639 danbi
 사랑이 있다는 것이
2005/01/05 800
638 danbi
 아픔 없이 보낼 수만 있으면
2005/01/04 806
637 백솔이
 겨울 바다/백솔이
2005/01/04 1439
1 [2][3][4][5][6][7][8][9][10]..[33] 다음》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