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 래 성 ★:::::
   

 
 
   

▶▷▶  (구)자 유 게 시 판  ◀◁◀ 


이 름
danbi 2005-01-07 09:21:06
제 목 마음으로 하는 일곱 가지 보시






마음으로 하는 일곱 가지 보시




새해에는 거창한 다짐을 하지 않으려 합니다
크고 엄청난 것을 이루게 해 달라고 빌지 않기로 합니다
대신 약속 시간보다 조금 미리 나가야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지금까지 내가 못 고친 습관 가운데 하나가 약속 시간에 딱 맞추어 나가는
버릇입니다. 1분도 늦거나 빠르지 않게 약속 장소의 문을 들어서는 것이
시간을 아끼는 태도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교통이나 도로사정이 여의치
않아 5분 이상 늦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문을 들어서면서 미안하다는
인사를 하고 늦을 수밖에 없는 상황을 구구하게 설명하는 일을 되풀이해
왔습니다. 그 버릇 하나를 고치기로 합니다

일을 시작하기 전에 그 일에 대해 미리 조금만 생각하기로 합니다
그날 만날 사람에 대해 만나기 전에 잠시만 생각하기로 합니다
그래서 그 만남이 의미 있고 가치 있도록 하고자 합니다
말을 많이 하기보다는 많이 듣고자 합니다. 한 마디를 하고 두 마디를
듣고자 합니다. 만나는 사람들을 편안하게 대하고자 합니다.
말을 따뜻하고 친절하게 하기로 합니다

가진 것을 베푸는 보시는 재물로만 하는 게 아닙니다
재물이 없어도 마음으로 남에게 베풀 수 있는 보시가 있습니다
항상 얼굴에 화색을 띠는 것도 보시입니다. 밝은 얼굴을 하고 있으면
자신도 좋고 상대방도 기쁩니다. 남을 기분 좋게 하고 마음을 밝게 만들어
주는 것은 선한 일을 하는 것과 같습니다. 말에 친절을 담는 것도 보시입니다
남에게 친절한 말로 대하면 그 사람은 사람 대접을 받았다고 생각합니다
친절은 더 큰 친절이 되어 돌아옵니다

따뜻한 마음으로 남을 대하는 것도 보시입니다
처음 보는 사람이든 늘 대하던 사람이든 따뜻한 마음으로 그를 대하면 그는
행복해 합니다. 눈에 호의를 담고 바라보는 것도 보시입니다. 상대방은
인정받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의 말에 귀 기울여 주고 고개를 끄덕여 주며
동의해 주는 눈빛은 상대방과 나를 더 가깝게 해 줍니다. 그래서 웃는 눈빛도
보시인 것입니다

물으면 친절히 잘 가르쳐 주는 것도 보시입니다
나는 거기 살고 있고 그 일을 늘 하기 때문에 잘 알지만 처음 대하는 사람은
두려워합니다. 정확한 판단을 내리지 못하고 망설입니다. 어느 길로 가야 할지
몰라 주저하는 사람에게 친절히 이것저것 가르쳐 주는 것이야말로 보시입니다

앉은 자리를 남에게 양보하는 것도 보시입니다
내가 조금 불편을 참는 동안 그는 편안히 앉아 갈 수 있습니다. 그가 오래전부터
그 자리에 앉고 싶어 했다면 더 고마워 할 것입니다. 어떤 자리든 나만 앉을 수
있다고 생각하지 말고 언제든 내줄 수 있어야 합니다. 마음을 비우면 자리도
비울 수 있습니다

가족이나 남에게 잠자리를 깨끗하게 마련해 주는 것도 보시입니다
그들은 안락한 잠을 잘 수 있습니다. 어린이든 노인이든 내 집에서 하룻밤
머물다 가는 사람은 오래오래 그 하룻밤을 기억 할 것입니다

올해는 얼굴로 말로 마음으로 눈으로 행동으로 소리없이 남에게 베풀고자
합니다. 큰 약속을 하기 앞서 작은 것을 고쳐나가고, 거창한 것을 이루기
위해 앞에 나서기보다 어느 자리에서든 순간순간의 삶에 충실하고자 합니다


도/종/환







No. C 이름
제목
날짜 조회
공지 santana
 제로보드 게시판에 글 올리실때 도움이 되었으면 합...
2004/04/28 1165
655 강수현
 울님들 모두............ 꼭!!
2005/02/03 2119
654 santana
 사랑에 관한 99가지 낙서
2005/01/15 2724
653 danbi
 고운글도 고운 영상도
2005/01/15 2204
652 santana
 사랑의 힘이 `수렁에 빠진 전 남편 구했다'
2005/01/14 2463
651 santana
 눈에 보이는게 다가 아니라네
2005/01/12 2167
650 danbi
 차한잔에 추억을 타서 [2]
2005/01/12 898
649 danbi
 겨울여행 [2]
2005/01/11 818
648 백솔이
 사랑이란/백솔이
2005/01/11 766
647 santana
 공중전화 공짜로 사용하는 법!!!
2005/01/10 1033
646 danbi
 향기로운 마음
2005/01/10 767
645 suny
 장미꽃송이 숫자의 의미...
2005/01/08 1016
644 danbi
 보고픈 님
2005/01/08 730
danbi
 마음으로 하는 일곱 가지 보시
2005/01/07 945
642 santana
 음악 저작권볍 시행
2005/01/06 868
641 suny
 행복이란?
2005/01/06 753
640 santana
 신용불량자가 170억대 돈방석에
2005/01/05 1052
639 danbi
 사랑이 있다는 것이
2005/01/05 800
638 danbi
 아픔 없이 보낼 수만 있으면
2005/01/04 806
637 백솔이
 겨울 바다/백솔이
2005/01/04 1439
1 [2][3][4][5][6][7][8][9][10]..[33] 다음》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신의키스